메뉴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보도자료

HOME > 알림·홍보 > 보도자료
1098번 게시글
[보도자료 2022-40] 오월 광주는 감성의 시공간
글쓴이 : 5·18기념재단    작성일 : 2022-05-26     조회 : 107
  • 보도자료 2022-40호
  • 보 도 자 료
  • 2022년 월 일
  • 광주광역시 서구 내방로 152
    5·18기념문화센터 1층, 5·18기념재단
    전화 062-360-0518
    팩스 062-360-0519
  • The May 18 Memorial Foundation
    152 Naebang-ro Seo-gu Gwangju,
    61965, Republic of Korea
    Telephone +82-62-360-0518
    Fax. +82-62-360-0519
담당부서 5·18기념재단 행정지원실 책임자 실장  김인숙(062-360-0511)
담당자 담당  권혁민(062-360-0512)
  오월 광주감성의 시공간


518기념재단 조진태 상임이사오월의 감정학펴내

 

5·18 42주년을 맞아 오월문학을 통해 오월의 공감을 성찰하는 신간, <오월의 감정학>이 출간되었다.

저자는 <오월의 감정학>을 통해 미경험 세대에게 5·18민주화운동이 먼 옛날의 역사가 아닌 오늘의 이야기임을, 시와 소설을 중심으로 한 사유를 통해 보여준다.

 

인간의 모든 감정이 촉발된 시공간으로서오월 광주를 마주하며, 오월의 전승이 문화적 기억일 때 오래 지속될 것이라는 믿음으로, 문학작품에서의 분노와 두려움, 슬픔과 기쁨, 사랑과 공감 등의 감정을 통해 오월의 내면을 더듬어보고, 80년 오월을 진지하게 성찰한다.

 

또 새로운 전통의 시작으로서의오월 문학의 성취를 점검하며, 한국문학에서의 오월문학의 위치를 가늠하고, 그 가능성을 경주해보고자 시도한다.

 

저자는 이 글을 읽는 누군가에게 파문 한 점을 새겨, 세상을 바꿀 파도로 일렁일 수 있는 촌철의 시간이 되길. ‘오월지성의 품격을 돈독하게 나누는 이야기꽃의 기회가 되길 꿈꾼다.”전했다.

 

한편, 저자는 오월 항쟁 당시 조선대 국문과에 재학하며 민주화운동에 참여했었고, 항쟁 이후 살아남은 부끄러움으로 오월을 형상화한 시 일어서라 꽃들아를 인쇄해 학교와 광주 시내에 살포했다가 구속됐었다. 1984년 시 무크지<민중시>1집에 어머니등을 발표하며 등단했고, 시집으로 <다시 새벽길>, <희망은 왔다>를 펴냈다. 현재 5·18기념재단 상이이사로 활동 중이다.

 

문의 : 행정지원실 권혁민 062-360-0512

붙임 : 1. 오월 감정학 보도자료 1.

              2. 오월감정학 표지 1.

              3. 저자 사진 1. .

첨부파일


1098번 게시글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보도자료 2022-39] 5‧18기념재단-KBS 공동프로젝트, <그날의 애국가> 특별상영회
다음글 [보도자료 2022-41] 5ㆍ18기념재단, 전남도청 항공사진 필름 및 잡지 기증받아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인스타그램
  • 인쇄
Top이동
61965 광주광역시 서구 내방로 152 5·18기념문화센터 1층 5·18기념재단(쌍촌동 1268번지) 전화번호 062-360-0518 팩스번호 062-360-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