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재단활동

HOME > 알림·홍보 > 재단활동
2079번 게시글
로힝야를 위한 정의와 포용, 더이상 지체되어서는 안된다 / Justice and Inclusion for the Rohingya Cannot Wait
글쓴이 : 5·18기념재단    작성일 : 2021-08-25     조회 : 81

 

 

 

 

로힝야를 위한 정의와 포용, 더이상 지체되어서는 안된다

 

오늘은 미얀마에서 로힝야 학살 4주기이다. 우리는 8월 25일을 로힝야를 위한 정의와 포용의 날이라 정하였다. 

 

수십년 동안 이어진 차별과 학대는 2017년  8월 25일에 절정에 달하였다. 당시 미얀마 군대는 라카인 주의 로힝야에 대한 잔인한 무력진압으로 대규모 인권 유린 시작하였고 그 결과 725,000명의 로힝야 족은 방글라데시로 피난을 가게 되었다. 현재 약 100만명 이상의 로힝야 족은 방글라데시의 콕스 바자 난민촌에 거주하고 있다. 난민촌의 수용인원은 과밀집 되어있고, 생필품이 부족한 상태에서 증가하는 코로나 바이러스, 뎅기열, 콜레라 환자를 치료 할 수 있는 의료 체계가 없다. 더불어, 이 곳은 홍수와 화재에도 취약한 곳이다. 한편 미얀마에 내에도 수십만 명 로힝야 난민이 있고, 많은 로힝야인들이 구금 수용소에 감금되어 있으며, 2021년 2월 1일 쿠데타 이후에는 미얀마 전체가 위기에 처해 있다.

 

로힝야 족은 이런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매일 그들의 생명력과 힘을 보여주고 있다. 아시아 정의와 권리를 위한 연합(AJAR)은 2019년부터 난민 캠프에서 로힝야 난민들과 함께 일하며 이 같은 모습을 직접 목격했다. 과거의 트라우마와 미래의 불확실성을 짊어진 난민들은 문화와 신앙을 지키며, 지치지 않고 새로운 환경 개선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로힝야를 위한 정의를 발전시키기 위해 여러 국제적 매커니즘들이 작용하고 있으며, 현재 진행되고 있는 미얀마 민주화운동은 로힝야를 지지한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한 조치들을 취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도 로힝야족의 정의와 자주적이고 안전한 본국으로의 귀환은 여전히 요원하다. 

 

4주기를 맞아, 우리는 국제 사회에 다음과 같은 사항을 요구한다.

 

1. 생존자의 생활 개선과 장기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투자할 수 있도록 긴급한 임시 조치해야한다.

2. 국제사법재판소(ICJ)는 감비아가 제소한 미얀마 사건에 대해 책임있는 판결을 해야하고, ICJ, 국제형사재판소(ICC), 미얀마 독립수사기구(IIMM) 등 이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3. 미얀마 내 보편적인 조사 체계를 구축하여 미얀마의 책임을 물어야 한다.

4. 미얀마 민주화 운동 지원해야 한다.

5. 로힝야에 대한 지원 및 자원 원조를 위한 방글라데시를 지원해야 한다.

6. 로힝야 생존자의 권리에 효과적이고 강제적인 구제책을 적용하도록 아세안에 압력을 가해야 한다.

 

 

2021년 8월 25일

 

5·18기념재단, Asia Justice and Rights, #Sister2Sisters, Liberation war Museum

 

 

 

Justice and Inclusion for the Rohingya Cannot Wait

 

 

25 August 2021

 

Today, on the 4th anniversary of the Rohingya genocide in Myanmar, we call for justice and inclusion for the Rohingya.  

 

Decades of discrimination and mistreatment peaked on 25 August 2017, when the Myanmar military initiated a brutal crackdown against the Rohingya in Rakhine State that led to mass human rights violations and caused over 725,000 Rohingya to flee to Bangladesh.  Today, approximately 1 million Rohingya reside in the refugee camps in Cox’s Bazar, Bangladesh. The overcrowded and under-resourced camps are ill-equipped to face rising COVID-19, dengue fever, and cholera cases and are vulnerable to floods and fires.  Meanwhile, back in Myanmar, hundreds of thousands of Rohingya remain internally displaced, many confined in detention camps, and the country as a whole, since the 1 February 2021 coup, is in a state of crisis. 

 

Despite the hardship the Rohingya have faced, they demonstrate, on a daily basis, their resilience and strength.  Since 2019, AJAR has worked with Rohingya refugees in the camps and has witnessed this determination first-hand. Carrying the trauma of the past and the uncertainty of the future, the refugees persist, tirelessly seeking out new ways to improve their circumstances while continuing to honor their culture and faith.

 

Several international mechanisms are working to advance justice for the Rohingya, and the pro-democracy movement has taken steps to show its support of the Rohingya. However, at present, both justice and the voluntary, safe, and dignified return of the Rohingya remain a distant goal. This must change.   

 

On this anniversary, we therefore call o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 Advance initiatives providing urgent and interim measures to help repair the lives of survivors and invest in long-term empowerment programming for survivors; 

* Promote accountability by joining The Gambia in its case against Myanmar before the International Court of Justice (ICJ) and by supporting and enhancing understanding of the accountability mechanisms, including the ICJ, the International Criminal Court (ICC), and the Independent Investigative Mechanisms for Myanmar (IIMM), and by pursuing universal jurisdiction cases in their own countries; 

* Support the pro-democracy movement in Myanmar;

* Support Bangladesh in the provision of assistance and resources to the Rohingya; and

* Maintain pressure on ASEAN to give effect to the right of Rohingya survivors to an effective and enforceable remedy. 

 

 

August 25, 2021

 

 

 

The May 18 Memorial Foundation, Asia Justice and Rights, #Sister2Sisters, Liberation war Museum



첨부파일


2079번 게시글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2021 부마아카이브전 <이웃집 투사들>展(8.17.~29.)
다음글 미얀마 민주항쟁 사진전 <민주주의를 외치다 - 미얀마 in 부산>(8.26.~9.30. 부산교대 한새갤러리)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인스타그램
  • 인쇄
Top이동
61965 광주광역시 서구 내방로 152 5·18기념문화센터 1층 5·18기념재단(쌍촌동 1268번지) 전화번호 062-360-0518 팩스번호 062-360-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