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재단활동

HOME > 알림·홍보 > 재단활동
2269번 게시글
미얀마광주연대, 태국 미얀마 국경 현장조사(8.11.~18.) / 4 Cut 3 Supports 캠페인 참여 요청
글쓴이 : 5·18기념재단    작성일 : 2022-09-15     조회 : 90

 

미얀마광주연대, 태국 미얀마 국경 현장조사(8.11.~18.)

 

- 국제사회의 4 Cut 3 Supports 캠페인 참여 요청

- 국경지역 실향민 캠프 및 소수민족 캠프 방문, 약품 전달

- NUG 인권장관⸱여성아동장관, 신시아 마웅(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 면담

- 한국 시민의 지지 큰 힘이 돼

 

 

미얀마 군부 쿠데타 반대와 민주화지지 광주연대(이하 미얀마광주연대)는 지난 8월 11일부터 18일까지 7일간 태국과 미얀마 국경지역을 방문해 약품 전달, NUG(민족통합정부) 장관, 민주화운동 단체와 활동가, 언론인 등을 만나 현지 상황을 파악하고 연대방안을 협의했다.

 

현장 방문에는 5ㆍ18기념재단, 전남일보,  비영리 공연예술단체 드리머스(DREAMERS)가 팀을 이뤘고 태국 시민사회단체의 협조로 현지 일정을 진행했다. 미얀마광주연대의 현지 방문은 태국과 미얀마에 밀접한 국경지역 조사, 한국 시민사회가 미얀마 민주화 지원 가능한 내용 확인·발굴이었다. 전남대학교병원은 식수정화제 3만개(347만원 상당)를 지원했다. 

+ 전남대병원, 미얀마 난민에 식수 정화제 지원 / 의학신문(2022-8-4)

 

 

 

- 신시아 마웅(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

 


- 매타오 클리닉에 식수 정화제 전달(전남대학교병원 후원)

 

 

미얀마광주연대 일행은 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인 신시아 마웅이 운영하는 매솟의 매타오 클리닉 방문을 시작으로 국경지역을 따라 위치한 도시와 단체를 방문하여 현지 상황을 청취하고 미얀마 인권·민주화운동 단체와의 간담회를 진행했다. 국경지역을 따라 위치한 활동단체들은 대부분 미얀마 현지의 탄압을 피해 태국으로 이동하여 터를 잡은 상태였다.

 

미얀마는 쿠데타군의 무차별적인 공습으로 일반시민들의 피해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곳곳에 설치된 지뢰로 수많은 사상자들이 발생하고 있고, 제대로 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상황이 반복되고 있었다. 기초적인 구호물자 및 의약품 지원이 시급하지만 국경을 통한 의약품 조달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국제 사회의 도움이 절실한 상태였다.

 

- 지뢰와 공습 등 부상으로 태국에 이송되어 치료중인 미얀마 시민들
 

- 실향민 캠프의 아이들

 

 

NUG(미얀마 국민통합정부)의 Susanna 여성아동부 장관은 현재 군부의 성폭력으로 수많은 피해자들이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어서 여성, 아동의 피해를 최소화 하고 군부의 악행에 대한 책임을 묻기 위한 조사활동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NUG의 인권부 장관 Aung Myint Min은 국제사회가 4 Cut 3 Supports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줄 것을 요청했다. 

 

4 Cut 

①국제 사회의 경제적 압박 ②무기 판매 중지 ③비사법적 행위에 대한 근절 ④미얀마 군부와의 커넥션 차단

 

3 Support

①공식정부로 NUG 인정 ②지속적인 관심 ③인도적인 지원

 

 

또한 UN의 적극적인 역할을 기대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개인-시민사회 간의 교류(Person to Person, P2P) 강화와 연대를 증진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군부가 밝힌 2023년 8월 총선에 대해서 NUG의 Susanna 여성아동부 장관과 Aung Myin Min 인권부 장관 모두 군부의 기만적인 행위로 이를 거부할 것이며 민주세력이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고 자신 있게 말했다. 또한 NUG는 현재 구체적인 목적과 방향성을 가지고 미얀마의 민주화를 위해 한 걸음씩 나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 NUG(미얀마-국민통합정부) 인권부 장관 Aung Myint Min과 미얀마광주연대 일행

 

 

현장 방문팀은 방콕, 매솟, 매홍손, 치앙마이 등을 다니며 AAPP(미얀마 정치범 지원협회), 마테오병원, 실향민 진료소, 소수민족 캠프, 주요간부 및 활동가, 언론사, 여성단체 등을 폭넓게 만나 현지 상황을 파악했으며 2021년 2월 군부쿠데타 이후 1년 반이 넘게 진행되고 있는 미얀마 민주화 운동의 상황과 소수 민족들이 처한 현실적인 어려움을 이해하는 계기가 되었다.

 

미얀마의 소수민족 대표와 민주화운동 단체와 활동가, NUG 장관들은 한국의 시민사회단체들이 보여준 지지와 연대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특히 광주시민들이 보여준 변함없는 지지와 연대를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번 현장방문으로 미얀마광주연대는 미얀마가 처한 상황을 더 구체적으로 파악하고,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투쟁하고 있는 단체들을 직접 만나 생생한 목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미얀마 광주연대는 현지와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미얀마 민주화를 위한 한국 시민사회의 행동을 보다 구체적으로 조직해나갈 계획이다.

 

 


- 미얀마에 생필품과 의약품 등 조달 활동 단체 운영자 Sann Aung

 

 

 

+ 관련 취재 뉴스(URL 클릭)

 

미얀마 국경지대를 가다① 일주이슈 72-1> 쿠데타 휘말린 평범한 시민들의 비극적 삶 / 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4)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417534347074

- 상수도, 전기시설 없는 곳에서 피난 생활

- PDF 활동으로 팔·다리 절단한 사례 많아

- 코로나 상황 겹치면서 봉사자 급감 ‘위기’

 

 

일주이슈 72-2> 군사 쿠데타 582일째… 민간인 사망 2263명 / 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4)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417534784624

- 2020년 아웅산 수지 정당 압승 불구

- 새의회 개원하는 2021년 2월 쿠데타

- 군사정권 2023년 8월 총선 또 미뤄

- 미얀마 격화일로 내전 속 ‘안갯속’

 

 

일주이슈 72-3> "미얀마 역사상 가장 잔혹한 시민 학살“/ 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4)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417534606573

- 미얀마 국민통합정부 인권부 장관·여성청소년아동부 장관 인터뷰

- 아웅 묘민 “인권의 위기 시대 직면”

- 라라소 수자나 “의도적인 성폭행 ”

 

 

미얀마 국경지대를 가다② 시위 음악가… “임을 위한 행진곡 연주해보니 감동”/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5)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510151558981

- 바이올리니스트 ‘포산’ 시위 주도

- 1월 자택 습격 계엄군 피해 도피

- 타이어 의지 강 건너 태국에 도착

- 무국적자 제 3국 난민 이주 원해

 

 

미얀마 국경지대를 가다③ 광주 인권상 수상 마웅 박사 “한국인 응원 감사”/ 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6)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612481328871

- 30년 넘게 매타오 병원 의료활동

- "쿠데타, 자유롭게 살 기회 박탈"

- 민주화 역사 한국에 관심 많아

 

 

자원봉사는 줄고 내전 부상자는 늘고 / 전남일보(도선인 기자, 2022-9-6)

https://www.jnilbo.com/view/media/view?code=2022090616303021017

- 매타오 ‘이중고’… 인도주의 위기 

- 쿠데타 후 말라리아 환자 50배 ↑ 

- 전남대병원, MOU 기반 의료 봉사 




- AAPP 기념관에서 운영진들의 설명을 듣고 있는 미얀마광주연대 일행

 


- 소수민족을 방문한 미얀마광주연대 일행

 


- 소수민족 운영진과 미얀마광주연대 일행

 

 

첨부파일


2269번 게시글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시민들의 용기있는 행동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 / 2022 세계민주주의의 날(9.15.) 성명서
다음글 2022 제2회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수상작 / 수단의 스파이더맨, 필립 콕스(영국) 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인스타그램
  • 인쇄
Top이동
61965 광주광역시 서구 내방로 152 5·18기념문화센터 1층 5·18기념재단(쌍촌동 1268번지) 전화번호 062-360-0518 팩스번호 062-360-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