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재단활동

HOME > 알림·홍보 > 재단활동
2303번 게시글
‘Remeber me’ 5·18기념재단 소식지 <주먹밥> 61호 발간
글쓴이 : 5·18기념재단    작성일 : 2022-11-25     조회 : 164

 

 

 

‘Remeber me’ 5·18기념재단 소식지 <주먹밥> 61호 발간

 

 

5·18기념재단은 소식지 <주먹밥> 61호를 ‘Remeber me’라는 주제로 12월 5일 발간한다. 이번호는 5‧18 당시 이야기를 기억하고 현재를 진단, 미래를 고민하는 기사로 구성했다.

 

<오월의 창>에서 ▲이수민 뉴스1 기자의 “5월 광주는 현재 진행형, 펜을 놓을 수 없는 이유”와 서강대 ▲임지봉 교수의 “5·18정신 계승, 헌법 전문 수록으로”라는 글로 5‧18진상규명과 피해자들의 트라우마, 5‧18정신 헌법 전문 수록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오월 지금 우리는>, 5‧18민주화운동 진실 왜곡을 다룬 ▲이한기 SBS PD의 “당신이 혹하는 사이-청주 유골 430구의 비밀 제작 후기”, 지난 5월 28일 작고한 ▲故 정동년 5‧18기념재단 이사장의 생애와 회고를 담았다. 또 새로 취임한 ▲원순석 신임 이사장(15대)의 인터뷰를 싣었다. 시대와 세대를 잇는 5‧18기념사업의 방향을 조망할 수 있다. 재단 대학생 공모사업에 선정된 ▲‘오월의 리본 프로젝트팀’의 활동, ▲백성동 극락초등학교 교사의 제주 오월서가 탐방기, ▲창작그룹 모이즈(MOIZ)가 진행한 이동형 오디오씨어터 프로젝트 ‘콘크리트보이스’를 통해 5·18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을 들어본다.

 

<너머+너머>는 국내를 넘어 5‧18의 가치를 전달하는 활동을 소개한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5·18기념일 조례지정 과정과 의미, ▲도선인 전남일보 기자의 “태국·미얀마 국경 현장방문기”에서는 광주인권상수상자 신시아 마웅 여사의 활동과 미얀마 관련 현지 활동단체의 활동을, ▲‘2022년 제2회 힌츠페터 국제보도상 수상작 소개를 통해 전 세계에서 활동하는 오늘날의 ‘힌츠페터’들을 만나 볼 수 있다.

 

<살롱드오일팔>에서는 지난호에 이어 ▲오동진 영화평론가의 영화이야기, ▲정여울 작가의 북에세이, ‘목요사진’의 포토에세이에서는 옛 광주적십자병원, 옛 국군광주병원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그리고 5‧18기념재단이 만난 사람들과 한 해 주요 활동을 담았다.

 

<주먹밥> 61호는 전국 오월서가 53곳에서 책자를, 재단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열람할 수 있다. 구독 신청한 시민들에게도 전달될 예정이다.

 

소식지 <주먹밥>을 만날 수 있는 전국 <오월서가> 리스트 확인(클릭) 

<주먹밥> 온라인 열람 : 5·18기념재단 홈페이지(클릭)

 

  

 

* 편집장 : 정지효 작가 

* 편집위원 : 김대선 독립출판제작자

* 표지 일러스트 : 이선미 작가

 

 

2003년 5월 창간한 5·18기념재단 소식지 <주먹밥>은 다양한 5·18 담론을 정리하고 관련 소식을 전하고 있다.

 

 

※ 구독 문의 : 5·18기념재단 교육문화부 062-360-0533

 

 

첨부파일


2303번 게시글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5·18, 당신의 이야기이다’ 공군사관학교 생도, 5·18기념재단 내방(11.24.)
다음글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5·18묘지참배 전 ‘5⸱18유공자 명단 공개’ 발언 사과가 먼저다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인스타그램
  • 인쇄
Top이동
61965 광주광역시 서구 내방로 152 5·18기념문화센터 1층 5·18기념재단(쌍촌동 1268번지) 전화번호 062-360-0518 팩스번호 062-360-0519